MBC, 이순임 위원장 인사위 회부 - 본인은 `적반하장`
MBC, 이순임 위원장 인사위 회부 - 본인은 `적반하장`
  • 프리덤뉴스
  • 승인 2018.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순임 MBC공정방송노조 위원장은 2MBC(사장 최승호)가 자신을 인사위원회에 회부키로 했다며 이를 `적반하장`이라고 일축했다.

이 위원장은 이날 인사위원회 부의 사유가 “‘허위사실 유포 및 회사비방 등을 통해 사내 질서를 문란케 하고 회사 명예를 훼손하는 등 관련 사규 위반이라고 한다면서 그간의 자신의 활동은 정당한 노조활동을 위축시키려는 부당 노동행위라고 강조했다.

이 위원장은 멀쩡했던 MBC는 지금 준비 안 된 최승호 사장이 취임한 이후부터 이념적 성향의 프로그램을 방송하면서 시청자들이 등을 돌렸고, 시청률 또한 바닥을 치고 있다고 지적하고 이로 볼 때 사내 질서를 문란케 하고 회사 명예를 훼손한 사람을 굳이 따지자면 바로 최승호 사장 본인이라고 반박했다.

그는 이어 좋은 약은 입에 쓰다는 심정으로 그동안 평생을 몸담았던 MBC가 망가지는 모습을 보기가 안타까워 쓴 소리를 마다하지 않았던 것이라고 밝히고 하지만 최승호 사장은 이런 쓴 소리를 오히려 사규위반이라며 징계의 칼날을 휘두르고 있다. 정말 어처구니가 없다고 개탄했다.

이순임 위원장은 자신이 현재 정년퇴임을 2개월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프리덤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