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원진 대표, "이준석, 유승민은 불탄배(불법탄핵 배신자) 공동체에 불과해"
조원진 대표, "이준석, 유승민은 불탄배(불법탄핵 배신자) 공동체에 불과해"
  • 프리덤뉴스
  • 승인 2021.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희룡 전 제주지사의 커밍아웃 의미있게 지켜봐

"자유대한민국 둑에 구멍을 낸 이준석, 유승민 용서 못해"

우리공화당이 박근혜 대통령 불법탄핵에 후회한다는 원희룡 전 제주지사의 발언을 평가하면서 국민의힘 이준석 당대표와 유승민 전의원을 강도높게 비판했다.

 

우리공화당 조원진 대표는 26일(목) 보도자료를 내고 "원희룡 전 제주지사가 지난 20일 TV매일신문에 출연하여 ‘박근혜 대통령 탄핵까지 가지 말았어야 했다’며 후회스럽다고 발언한 것은 매우 용기있는 커밍아웃으로 의미있게 지켜보고 있다"면서 "탄핵 배신자들이 이제라도 잘못에 대해 스스로 반성하고 국민께 사죄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조원진 대표는 "지난 국민의힘 당대표 경선에서도 나경원 전 의원도 박근혜 대통령 탄핵이 잘못되었음을 고백한 적이 있다"면서 "이제는 거짓촛불의 선동과 기획에 빠져서 잘못된 판단을 한 것에 대해 사과하고 진정으로 박근혜 대통령 즉각 석방과 명예회복을 위해 싸워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조원진 대표는 국민의힘 이준석 당대표와 유승민 전의원에 대해서는 강도높게 비판했다. 조원진 대표는 "박근혜 대통령이 촛불세력들이 만든 거짓뉴스와 가짜뉴스에 의해 마녀사냥 되었고, 윤석열 특검이 기소한 미르재단, K스포츠 재단 뇌물혐의는 법원에서도 인정되지 않았으며, 실제로 박근혜 대통령이 단 돈 1원도 받은 것이 없다는 것이 드러났음에도 이준석 국민의힘 당대표와 유승민 전의원은 탄핵은 정당했다며 거짓촛불 녹음기를 틀고 있다"면서 "이준석 당대표와 유승민 전의원은 불탄배(불법탄핵 배신자) 공동체에 불과하며 끝까지 자유우파 국민을 배신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조원진 대표는 "이준석 당대표와 유승민 전의원이 자행한 불법탄핵 배신행위로 자유대한민국이라는 위대한 둑에 구멍이 났고, 결국 태어나지 말았어야 할 문재인 좌파독재정권이 자유대한민국을 유린하는 사태까지 발생했다"면서 "어찌 자유우파 국민들이 이준석 당대표와 유승민 전의원 같은 불탄배 공동체를 용서할 수 있겠는가. 지금이라도 국민 앞에 석고대죄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