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JTBC 오방낭 보도 최순실과 관련 없는 것으로 밝혀져
[단독] JTBC 오방낭 보도 최순실과 관련 없는 것으로 밝혀져
  • 장종수 기자
  • 승인 2017.10.1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TBC 태블릿 PC 오방낭 보도로 국정농단 단정
보도 기간에는 김휘종 행정관이 사용
엄청난 국정농단으로 보도
최순실 사용 아무런 근거 없어

최순실씨가 오방낭 행사를 통해 박근혜 대통령 취임식에 깊이 개입했다고 한 JTBC의 보도는 포렌식보고서와 관련자들의 말에 따르면 아무런 근거가 없는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JTBC는 대통령 취임식이 열리기 한 달 전쯤인 지난 2013년 1월 30일 최순실씨가 태블릿 PC를 통해 오방낭 파일을 받은 뒤 이를 열람했다고 지난해 10월 25일 보도했습니다.

JTBC는 이 파일을 최순실 씨가 열어봤고 이것을 근거로 최씨가 대통령 취임식 행사에 깊숙이 개입했다는 의혹이 커지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오방낭은 우리나라의 전통 복주머니입니다.

검찰의 태블릿 PC 포렌식 보고서에 오방낭 사진 파일 한 장이 등장합니다.

그러나 JTBC가 최순실이 오방낭을 열어봤다는 2013년 1월 30일에는 김휘종 전청와대 행정관이 이 태블릿 PC를 사용하고 있었습니다.

이 태블릿 PC를 세 번째로 사용했던 김휘종 전 청와대 행정관은 자신이 2012년 말에 이것을 신혜원씨로부터 받아서 2~3년 동안 사용한 뒤 2014년에서 2015년 사이에 없앴다고 말했습니다.

당연히 2013년 1월 30일에는 최순실 씨가 이것을 사용할 수가 없습니다. 또 포렌식보고서에는 최씨가 파일을 열어봤다는 아무런 증거도 남아있지 않습니다.

최씨와 관련됐다는 증거는 하나도 발견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JTBC는 오방낭 사진 한 장을 이유로 최씨가 대통령 취임식에 깊이 개입했다고 보도를 했습니다.

이런 보도로 JTBC는 당시 마치 최씨가 엄청난 국정농단을 저지른 것으로 보도했습니다. 

포렌식보고서에 나오는 오방낭 사진

프리덤 뉴스 장종수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플라즈마 2017-10-18 10:54:13
죽일놈들ᆢ